프라자

배릿내에서는..

하늘바다
2020.04.27 15:58 209 0

본문

“우리의 삶은 쉬 더러워지는 창이지만/먼지가 끼더라도/눈비를 맞더라도/창이 아니었던 적은 없었으니/뜨거운 눈물로 서러움을 씻고/맨발로 맨몸으로 꽃 세상을 만드는 저 동백처럼/더 푸르게 울어버리자고/그리하면 어둠에 뿌리 내린 별들이 더 빛나듯/울 일 많았던 우리의 눈동자가/더 반짝일 것이라고”

-이대흠 ‘배릿내에서는 별들이 뿌리를 씻는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쓰기

확인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전체 174 건 - 1 페이지
제목
하늘바다 2020.05.27 378
하늘바다 2019.02.09 1,191
sungmin 2020.06.14 81
엘렌 2020.06.10 116
엘렌 2020.06.03 128
엘렌 2020.06.01 134
엘렌 2020.05.20 187
하늘바다 2020.05.08 241
환희 2020.05.07 257
sungmin 2020.05.01 264
하늘바다 2020.04.27 210
엘렌 2020.04.27 239
엘렌 2020.04.22 258
엘렌 2020.04.20 235
환희 2020.04.17 252